임종성의원, ‘학교 밖 청소년 지원 강화법’ 대표발의

고등학생 학업중단자, 사각지대 없이 지원 가능하도록 학교 밖 청소년 지원법 개정

탄천뉴스 | 기사입력 2021/05/24 [13:24]
정치/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임종성의원, ‘학교 밖 청소년 지원 강화법’ 대표발의
고등학생 학업중단자, 사각지대 없이 지원 가능하도록 학교 밖 청소년 지원법 개정
 
탄천뉴스 기사입력 :  2021/05/24 [13:24]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국회 환경노동위원회 소속 임종성 의원
(더불어민주당, 경기 광주을)24, ‘학교 밖 청소년지원센터에서 고등학생 학업중단자의 개인정보를 활용해 각종 지원을 강화하도록 하는 학교 밖 청소년 지원에 관한 법률 일부개정법률안을 대표발의했다.

 

현행법은 의무교육 대상자인 초·중학생의 경우 청소년 동의 없이 개인정보를 지원센터와 연계해 폭넓게 지원하고 있는 반면 고등학생의 경우 개인정보 활용에 제한을 두고 있어 학업을 중단한 고등학생의 경우 적절한 지원을 받지 못하는 등 사각지대에 놓인 청소년이 증가하고 있다는 지적이 제기돼 왔다.

 

실제로 교육통계서비스에서 제공하는 학교급별 학업중단율을 보면, 2018년의 경우 초·중학생은 0.7%인데 반해 고등학생은 1.6%에 달했고 매년 증가추세를 보이고 있다.

 

이에 개정안에는 의무교육 대상자와 동일하게, 학업중단율이 높은 고등학생에 대해서도 청소년의 동의 없이 개인정보를 활용해 학교 밖 지원센터에서 각종 지원 및 보호가 가능하도록 했다.

 

임 의원은 교육격차를 줄이고, 학교 밖 청소년에게 실질적인 지원이 가능토록 하는 것이 개정안의 취지라며 촘촘한 교육복지 실현을 위해 학교 밖 청소년에 대한 지원대책을 강화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탄천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박스
메인사진
남한산성 일출
이전
1/2
다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