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설 명절 앞두고 이웃 돕기 온정 ‘훈훈’

탄천뉴스 | 기사입력 2021/02/10 [16:35]
사회/복지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용인시, 설 명절 앞두고 이웃 돕기 온정 ‘훈훈’
 
탄천뉴스 기사입력 :  2021/02/10 [16:35]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용인시, 설 명절 앞두고 이웃 돕기 온정 ‘훈훈’


용인시는 10일 설 명절을 앞두고 관내 곳곳에서 훈훈한 이웃 돕기 온정이 이어지고 있다고 밝혔다.

이날 국제로타리 3600지구 용인로타리클럽 김성기 회장 등 관계자들이 드림스타트 대상 아동 3명이 거주 중인 처인구 이동읍, 남사면, 역북동을 차례로 방문해 20㎏짜리 백미 1포와 함께 김·라면·햄 선물 세트를 각각 1상자씩 전달했다.

김성기 회장은 “저소득 가정의 아이들이 꿈을 포기하지 않고 건강하게 자라길 바라며 앞으로도 지역 사회에 공헌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했다.

처인구 포곡읍에선 새마을회와 부녀회 관계자들이 설맞이 떡 나눔 행사를 진행했다.

이들은 떡, 만두, 고기 등을 홀로 어르신 70가구에 직접 전달했다.

기흥구 보라동에선 기초생활수급권자인 A씨가 동 행정복지센터를 찾아 어려운 이웃들에게 전해달라며 떡국 떡 40㎏을 기탁했다.

동은 이날 기탁된 떡을 관내 저소득층 40가구에 전달했다.

A씨는 지난해에도 떡국 떡 82㎏와 성금 175만원을 기탁한 바 있다.

기흥구 신갈동은 이날 기흥중앙교회 무료급식소와 함께 홀로 어르신을 위한 설 맞이 명절 먹거리 나눔행사를 진행했다.

기흥중앙교회에서 가래떡을 후원했고 KB국민은행 경기남부지역 영업그룹과 한국전력공사 서용인지사에서 각각 김·과일·한과가 담긴 식품 꾸러미를 지원했다.

이와 함께 황토고시텔에서 후원한 김 선물 세트를 더해 홀로 어르신 100명에게 전달했다.

수지구 신봉동에선 대한불교조계종 법륜사에서 신도들이 십시일반으로 모아 마련한 10㎏짜리 백미 31포를 동 행정복지센터에 기탁했다.

동은 이날 기탁받은 쌀을 관내 저소득 가정에 배부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설 명절을 앞두고 따뜻한 나눔을 보여준 분들에게 감사드리며 성금과 물품은 도움이 필요한 이웃에게 소중하게 전달하겠다”고 말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탄천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박스
메인사진
남한산성 일출
이전
1/3
다음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