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신종 코로나’ 자택 격리자 발생 땐 긴급 지원

지역 내 감염증 유입 대비…즉석밥, 닭죽, 김, 라면 등 10만원 상당 준비

탄천뉴스 | 기사입력 2020/02/05 [09:17]

성남시 ‘신종 코로나’ 자택 격리자 발생 땐 긴급 지원

지역 내 감염증 유입 대비…즉석밥, 닭죽, 김, 라면 등 10만원 상당 준비

탄천뉴스 | 입력 : 2020/02/05 [09:17]
    성남시청

성남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한 자택 격리자가 발생할 것을 대비해 긴급 생계 지원 준비를 마친 상태라고 5일 밝혔다.

이날 현재 성남시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진자는 없는 상태이지만, 국내 감염환자가 16명으로 늘어난 상황에서 지역 내 감염증 유입 때 신속 지원에 나서려는 조처다.

자택 격리는 중국 방문 후 발열 또는 호흡기 증상이 있는 경우 보건소가 격리 대상자로 지정하면 14일간 이뤄진다.

이때 이들에게 지원할 즉석밥, 닭죽, 김, 라면 등 10만원 상당의 생활필수품을 준비했다.

1대1 매칭으로 지정되는 격리 가구 담당 공무원이 자택을 방문 전달한다.

필요하면 보건복지부 지침에 따라 생계비를 가구원 수별로 한 달간 지급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성남시 복지정책과 관계자는 “감염증 확산 추세에 성남도 방심할 수 없는 상태”며 “철저한 사전 준비를 통해 격리 대상자가 발생하는 즉시 물품과 생계 지원에 나설 것”이라고 말했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최근 인기기사